2013년 6월 11일 화요일 가온누리 교회 새벽예배 방송

 

제목 : 은혜를 받으면 과묵하다.

본문 : 마가복음 1장 35~45절

35-37 날이 밝기 한참 전에, 예수께서 일어나셔서 한적한 곳으로 기도하러 가셨다. 시몬과 그 일행이 그분을 찾으러 갔다. 예수를 만나자 그들이 말했다. “사람들이 다 주님을 찾고 있습니다.”

38-39 예수께서 말씀하셨다. “다른 마을로 가자. 내가 거기서도 전도해야 하겠다. 나는 이 일을 하러 왔다.” 예수께서는 갈릴리 온 회당을 다니시며, 전도하고 귀신을 쫓아내셨다. 한 나병환자가 그분께 와서, 무릎을 꿇고 간청했다. “원하시면 저를 깨끗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.”

41-45 못내 축은한 마음이 든 예수께서, 손을 내밀어 그에게 대며 말씀하셨다. “내가 원한다. 깨끗하게 되어라.” 그러자 그 즉시 나병이 깨끗이 사라졌고, 그의 살갗은 보드랍고 온전해졌다. 예수께서 그를 보내시며 엄히 명하셨다. “누구에게도 아무 말 하지 마라. 깨끗하게 되었으니 모세가 정한 예물을 가지고 제사장에게 가서 네 몸을 보여라. 그러면 네가 나은 것이 사람들에게 입증될 것이다.” 그러나 그 사람은 모퉁이를 돌아서자마자, 만나는 사람마다 그 일을 이야기하여 온 동네에 소문을 퍼뜨렸다. 그래서 예수께서 더 이상 시내에서 자유로이 드나들지 못하고 외딴 곳에 머무셨다. 그러나 사람들은 온 사방에서 그분을 찾았다.

 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 photo

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